트럼프, 실업급여 연장 반대 > 로컬뉴스/미국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로컬뉴스/미국뉴스

트럼프, 실업급여 연장 반대

페이지 정보

작성자 808 댓글 0건 조회 45회 20-05-21 09:40

본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코로나19(COVID-19) 대응책으로 추가 도입된 실업급여를 연장하는 방안에 반대 입장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워싱턴포스트(WP)는 19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이 공화당 상원의원들과 비공개 오찬에서 실업급여 연장에 대한 견해를 이같이 드러냈다고 보도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백악관 로즈가든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반대하는 이유는 노동자들이 실업급여를 받을 수 있다는 사실에 안주해 구직 활동을 포기할 경우 경제회복이 늦어질 수 있기 때문이라는 설명이다.


미국 연방정부는 2조2000억달러 경기부양책의 일환으로 매주 600달러(약 73만원)의 실업급여를 추가로 지급하고 있다. 

주정부가 지급하는 실업급여까지 받는다면 매주 1000달러(약 123만원)를 받게 된다. 이는 지난해 4분기 기준 미국 가계소득 중앙값인

936달러보다 많은 수준이다. 민주당은 추가 실업급여를 내년 1월까지 연장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트럼프 측근인 린지 그레이엄 상원의원은 "실업급여가 일을 해서 받는 돈보다 많은 것은 옳지 않다"며 "트럼프 대통령도 이러한 상황이

경제회복에 방해가 된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하지만 경제학자들은 실업급여 혜택을 현재 상태에서 거둬버린다면 이미 악화된 소비심리가 더욱 위축될 것이라는 반대 의견을 내고 있다.

Total 336건 1 페이지
  • 게시물 검색
로컬뉴스/미국뉴스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336 808 13 06-01
335 808 16 06-01
334 808 15 05-31
333 808 27 05-26
332 808 26 05-26
331 808 29 05-23
330 808 61 05-22
329 808 42 05-22
328 808 33 05-22
327 808 68 05-21
열람중 808 47 05-21
325 808 28 05-21
324 808 37 05-20
323 808 38 05-20
322 808 31 05-20
321 808 51 05-19
320 808 50 05-19
319 808 37 05-19
318 808 39 05-19
317 808 32 05-19
316 808 43 05-18
315 808 34 05-18
314 808 39 05-18
313 808 36 05-16
312 808 48 05-16
311 808 30 05-16
310 808 36 05-16
309 808 37 05-16
308 808 42 05-15
307 808 37 05-15

Copyright © 808KOREAN.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