흑인여성 사망 "결찰 오판" 에 의한... > 정치/사회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정치/사회

흑인여성 사망 "결찰 오판" 에 의한...

페이지 정보

작성자 택사스 댓글 0건 조회 109회 19-10-16 12:35

본문

요약


한 흑인여성이 자신의 집에서 조카와 게임을 하고 있었음

- 옆 집 주민이 흑인여성의 집 문이 열려있는 것을 발견하고 침입자가 있는 줄 착각하고는 경찰에 신고


- 출동한 경찰(백인 남성)은 유리창 밖에서 흑인 여성을 향해  손을 들라고 소리친 직후 바로 발포하여 사살


- 옆 집 주민은 자신이 한 신고 때문에 죽었다며 후회하고 있음


- 언론에서는 자기집에서 조카와 게임만해도 죽을 수 있다며 비판하는 중



본문


미국 텍사스 포트워스에서 가정집에 있던 흑인 여성이 백인 경찰관의 총에 맞아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13일(현지시간) 일간 뉴욕타임스(NYT), CNN 방송에 따르면 희생자는 28살의 아타티아나 제퍼슨으로 12일 새벽 2시 25분께 자신의 집 침실에서 8살 난 조카와 비디오게임을 하다가 경찰의 총에 맞아 그 자리에서 숨졌다.


사건 당시 제퍼슨은 게임기를 든 채 조카와 새벽까지 놀고 있었다. 그러나 제퍼슨의 집 정문이 조금 열린 것을 본 이웃이 경찰에 신고했고, 출동한 경찰관들은 조용히 어두운 집 주변을 살핀 뒤 울타리 문의 걸쇠를 열고 뒤뜰로 들어섰다.


백인 남성 경찰관이 침실 유리창을 통해 제퍼슨을 본 뒤 손을 들라고 소리치고는 곧장 방아쇠를 당겼다. 당시 침실에는 조카도 같이 있었다.


포트워스 경찰서는 이날 이런 장면이 담긴 경찰관 보디 카메라 동영상을 공개했다. 동영상에서 경찰관은 자신의 신원을 밝히지 않았다.


포트워스 경찰서는 총을 쏜 경찰관이 당시 위협을 감지했다면서 이 경찰관의 신원은 공개하지 않았다. 이 경찰관은 지난해 4월부터 이 경찰서에서 근무했으며 현재 휴직 상태다.


NYT는 “자신의 집에 있다가 총에 맞아 숨진 젊은 여성의 사건이 포트워스 주민들을 비탄에 빠트렸다”며 “많은 이들이 이번 사건과 자기 아파트에서 총에 맞아 숨진 흑인 회계사 보탐 진 사건 사이에서 유사점을 발견하고 있다”고 전했다.


보탐 진은 지난해 텍사스 댈러스의 자기 아파트에 있다가 비번인 백인 여성 경찰관의 총에 숨졌다. 이 경찰관이 자신의 아파트 위층에 있는 보탐 진의 집을 자신의 집으로 착각하고 들어간 뒤 진이 침입자라고 생각해 방아쇠를 당겼다.


이 사건의 경찰관 앰버 가이저는 해고됐고 최근 10년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CNN은 “포트워스 경찰관의 행동을 놓고 분노가 점증하고 있다”며 “피해자들을 옹호하는 사람들은 경찰관에게 책임을 묻고 심지어 기소해야 한다고 말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당시 경찰관에 신고한 이웃 주민 제임스 제퍼슨은 “죄책감이 든다”며 “내가 신고하지 않았더라면 이웃이 여전히 살아 있지 않겠느냐”고 말했다.


변호사 리 메리트는 제퍼슨의 가족이 총을 쏜 경찰관이 해고되고 다른 수사기관이 그를 수사해 검찰에 송치하기를 원한다고 말했다.




https://news.joins.com/article/23603003

Total -64건 1 페이지
  • 게시물 검색
정치/사회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64 maui 29 11-09
-65 과거 27 11-09
-66 마우인 71 10-26
-67 미국의료 80 10-22
열람중 택사스 112 10-16
-69 반성해라 141 10-12
-70 808 150 10-07
-71 808 156 10-05
-72 mau 152 09-29
-73 mau 165 09-29
-74 인도 153 09-28
-75 808 176 09-24
-76 한국 243 09-23
-77 123 09-23
-78 휴가 139 09-17
-79 마우인 181 09-16
-80 마우인 163 09-16
-81 잘한다! 243 09-08
-82 808 143 09-05
-83 808 191 09-02
-84 공주마마 386 08-15
-85 808 293 08-10
-86 808 358 08-10
-87 808 237 08-10
-88 808 242 08-10
-89 808 327 08-06
-90 808 328 08-06
-91 마우인 347 08-06
-92 마우인 301 08-06
-93 불매운동 242 08-05

Copyright © 808KOREAN.NE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