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0대 한국인, 미 구치소서 극단선택 > 자유게시판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자유게시판

70대 한국인, 미 구치소서 극단선택

페이지 정보

작성자 808 댓글 0건 조회 49회 20-05-21 09:34

본문

미국에서 강제 추방 절차를 밟고 있던 70대 한국인 남성이 캘리포니아주 이민자 구치소에서 스스로 목숨을 끊는 사건이 일어났다.


19일 AP통신에 따르면 이 남성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걸릴 우려가 있다며 미국 사법 당국에 보석을 요구했으나 기각됐다.


미국 이민세관단속국(ICE)은 이날 성명을 내고 한국인 안정원(73)씨가 지난 17일 캘리포니아주 베이커스필드의 메사버드 이민자 구치소에서 숨진 채로 발견됐다고 발표했다.


ICE는 안씨가 스스로 목숨을 끊었으며,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안씨를 대리해 코로나19 보석을 요구했던 미국 시민단체 시민자유연합(ACLU) 남부캘리포니아 지부는 안씨가 지난 2월21일부터 구치소에 수감됐고 당뇨와 고혈압, 심장 관련 질환을 앓고 있었다고 전했다.


안씨는 이런 사유 때문에 코로나19 보석을 요구했으나 법원은 지난주 이를 기각했다.


ICE는 1988년 미국에 입국해 영주권자 자격으로 체류해오던 안씨가 2013년 살인미수 혐의로 징역형을 선고받았고, 형기를 마친 안씨는 강제 추방 절차를 밟기 위해 이민자 구치소에 수감 중이었다고 말했다.


안씨의 동생은 ACLU를 통해 발표한 성명에서 "형은 이런 대접을 받을 이유가 없다. 화가 난다"고 밝혔다.


그는 "형은 인간이었지만, 그들(미국 이민당국)에게 형은 단지 숫자에 불과했다"며 "형과 같은 처지에 있는 다른 사람들이 이민자 구치소에 있다. 다시는 이런 일이 일어나선 안 된다"고 말했다.


메사버드 이민자 구치소는 ICE의 위탁을 받아 민영 교도소 업체 지오그룹이 운영하고 있다.


AP에 따르면 이 시설에서는 2,172명의 수감자 가운데 1,073명이 코로나19 양성판정을 받았다

Total 343건 1 페이지
  • 게시물 검색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공지 808 151 04-01
342 끄룽텝 마하나콘 5 20:43
341 GBScenter 6 17:47
340 하얼빈장첸 3 17:03
339 족발 4 15:33
338 하하 13 06-01
337 808 7 06-01
336 808 10 06-01
335 808 14 05-31
334 808 14 05-31
333 808 16 05-31
332 808 25 05-29
331 808 19 05-29
330 808 21 05-29
329 808 26 05-29
328 808 18 05-29
327 808 32 05-26
326 808 56 05-26
325 메모리얼데이 41 05-26
324 808 51 05-23
323 808 55 05-23
322 배워라 39 05-21
열람중 808 51 05-21
320 808 43 05-21
319
지금 하와이 댓글+ 2
David 67 05-19
318 하하 42 05-19
317 808 27 05-19
316 808 47 05-19
315 808 48 05-18
314 808 28 05-18

Copyright © 808KOREAN.NET All rights reserved.